"우즈는 놀라운 선수다. 어떤 스포츠에서도 본 적 없는 놀라운 귀환 중 하나였다.”

7일(한국시각) 미국 워싱턴 백악관 로즈가든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44)에게 한 말이다. 지난달 마스터스에서 우승하면서 전 세계 스포츠계에 큰 울림을 줬던 우즈는 이날 트럼프 대통령으로부터 미국에서 민간인이 받을 수 있는 최고 훈장인 ‘대통령 자유의 메달’을 받았다. 우즈는 “(마스터스 우승은) 믿을 수 없는 경험이었다. 지금까지 내 골프 인생 중 하이라이트 같은 일”이라고 말했다.

1963
 
년 처음 만들어진 대통령 자유 메달을 스포츠인이 받은 것은 역대 33번째다. 골프 선수로는 2004년 아널드 파머, 2005년 잭 니클라우스, 2014년 찰리 시포드에 이어 네 번째다.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첫 흑인 선수였던 시포드를 떠올린 우즈는 “찰리에 이어 내가 골프 선수로서 자유의 메달을 받게 된 건 정말 놀라운 일”이라며 감격해했다. 현역 운동 선수로서 이 메달을 받은 건 우즈가 최초다.

지난달 마스터스 우승 당시에도 트위터를 통해 우즈를 치하했던 트럼프 대통령은 메달 수여식에서 “우즈는 미국의 우수성과 헌신, 추진력의 상징”이라면서 “경계를 허물고, 한계에 도전하고, 언제나 위대한 것을 추구하는 미국의 정신을 잘 구현했다”고 말했다.

이날 메달 수여식에는 우즈의 어머니 쿨티다, 딸 샘(12)과 아들 찰리(10)는 물론 여자 친구 에리카 허먼과 캐디인 조 라카바도 참석했다. 우즈는 “좋을 때와 나쁠 때, 올라갈 때와 내려갈 때를 모두 지켜봤다. 당신들이 아니었으면 내가 여기 있지 못했을 것”이라고 말했다.
/JTBC골프 디지틀뉴스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0 골프장 이용안내 [1] 관리자 2014.04.16 4513
19 세계 1~2위 유소연-쭈타누깐의 '이상동몽' 관리자 2017.07.26 1515
18 '탱크' 최경주, 캐나다 오픈 1R 선두와 1타 차 6위 관리자 2017.07.28 1480
17 노련미 앞세워 스코티시 단독 선두 오른 베테랑 카리 웹 관리자 2017.07.28 1448
16 에비앙 첫 날 전면 무효, 사상 초유의 사태 대회 54홀 축소 관리자 2017.09.15 1444
15 김시우 없는 윈덤1R, 맷 에브리 9언더파 선두 관리자 2017.08.18 1415
14 레시먼 BMW 우승, 한국 선수 전원 최종전 진출 실패 관리자 2017.09.18 1403
13 호주형제 레시먼-데이, BMW 1R 1~2위 장악 관리자 2017.09.15 1371
12 세계랭킹 1위 펑샨샨의 약점은 벙커샷? 관리자 2017.11.15 1364
11 4언더파 박성현, 세계랭킹 1위 순조로운 데뷔전 관리자 2017.11.09 1364
10 우즈 '완전 회복 발표', 대회 복귀는 미지수 관리자 2017.10.18 1359
9 박성현 3주 째 세계랭킹 2위, 순위 변동 없어 관리자 2017.11.30 1333
8 유소연-박성현, LPGA 타이틀 경쟁 누가 유리할까? 관리자 2017.10.18 1331
7 전인지, 유소연이 꿈꾸는 극적인 해피엔딩 관리자 2017.11.16 1328
6 -4+4-4, 롤러코스터 타는 박성현 공동 4위 관리자 2017.11.11 1326
5 벌써 2번이나 바뀐 골프여제, 이번주는 메디힐서 각축전 관리자 2019.05.09 775
4 데뷔 8년만에 첫승 강성훈 "모든 고생 보상받아 행복" 관리자 2019.05.14 769
» 타이거 우즈, 현역 선수 최초로 대통령 자유의 메달 받아 관리자 2019.05.09 769
2 박인비 통산 20승 향한 굿 스타트, LA오픈 공동5위 관리자 2019.04.27 769
1 4년 만에 우승 기회 이수민 "절실함이 생겼다" 관리자 2019.05.27 766


XE Login